공지사항

이공계 대학원생 처우개선 위한 타운홀 미팅 개최 결과
이공계 대학원생들이 학위과정에서 겪고 있는 어려움을 해소하고 건강한 연구·교육 환경 조성을 위해 대학원생들이 직접 참여하고 토론하는 '타운 홀 미팅'이 열렸다.

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는 이공계 대학원생, 교수, 대학관계자, 정책전문가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모여 직접 머리를 맞대고 이공계 대학원생 처우개선에 대해 심도 깊은 토의를 할 타운홀 미팅을 11월 14일(서울 연세대)과 23일(대전 카이스트) 2차례에 걸쳐 개최했다.

이번 타운홀 미팅은 대학원생들의 경제적 처우 개선방안, 보편적 권익보호 방안, 연구실 안전제고 방안, 체계적 고충관리방안, 연구윤리 증진방안 등 이공계 대학원생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들을 5가지 주제로 나누어 진행했다

특히 형식적인 의견수렴에 그치는 기존의 토론회 방식을 탈피해 5~10개 그룹을 그룹 당 7~10명 내외로 구성해 심층토론을 진행하고, 각 그룹별로 토론결과를 발표한 후 종합토론을 실시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. 또한 조별 구성원의 절반은 대학원생으로, 나머지는 교수, 대학 관계자, 정책담당·전문가, 자문위원 등으로 구성해 다양한 이해관계자가 함께 토론할 수 있도록 했다.

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 염한웅 부의장은 “이공계 대학원생은 우리의 미래 과학기술 역량을 좌우할 핵심 축이므로, 뛰어난 연구자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제도적 기반을 잘 갖추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.”면서 “타운 홀 미팅이 학생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에 귀를 기울이고, 사회가 함께 고민하며 해결방안을 찾아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.”라고 밝혔다.